The Helen Kim Leadership Society includes donors who give over $100,000 for scholarships.

We present some members of the Helen Kim Leadership Society:

여기 헬렌킴 리더쉽 소사이어티 몇 분을 소개합니다.

OK KYUN & YOUNGMOO CHO KIM SCHOLARSHIP FUND

Youngmoo Cho KimMrs. Youngmoo Cho Kim('66 Nutritional Science and Food Management) studied at University of Minnesota and  received M.S. and completed Ph.D. course at University of Texas at Dallas. After working as a toxicologist at U.S. Environmental Protection Agency for 28 years, she retired last year. She is married to Dr. Ok Kyun Kim, who runs an antenna manufacturing company. They have supported their Alma Mater including the University of Illinois and Michigan State University where Dr. O. K. Kim studied.

"When we came to the States to study, we only had $50 in our hands. However, with the scholarships offered by the schools, we were able to successfully finish our degrees while raising two children," she said. They have given back to the other schools in the appreciation for the benefit that they received. Now, to show their appreciation for Ewha's support, they established a scholarship fund for the Department of Nutritional Science and Food Management.   

Mrs. Youngmoo Cho Kim said, "As I grow old, I deeply appreciate Ewha for teaching me the basics of Christian faith and the impact it has on my daily life until now." She wishes the scholarship fund will provide even the slightest financial help to the students so that they can focus on the studies. She added, "I hope that the alumnae in the U.S. and Canada, in the best that they can, could support the Ewha students. I am deeply proud of the fact that Ewha Womans University is a higher education institution for women that spreads and grows Christianity.

조영무 동창('66 식품영양학)은 이화를 졸업하고 미국으로 유학을 와서, 텍사스대학에서 Ph.D. 과정을 마친 뒤 미 환경보호기관에서 독물학자로 28년간 일한 후 2015년에 은퇴하였다.  부군인 김옥균 박사는 서울공대, 일리노이공대를 거쳐 미시간주립대학에서 박사학위를 받고, 안테나생산회사를 설립하여 운영하다가 2010년에 은퇴하였다.
"우리는 1960년대에  단돈 $50 들고 유학을 와서 여러 학교로부터 장학금을 받아 자녀 둘을 키우며 공부했습니다. 우리들이 다닌 학교들에 감사하는 마음으로 보답하고 싶어서, 그 학교들을 후원하고 있습니다. 이화여자대학교 식품영향학과를 위해 장학기금을 세운 것도, 그렇게 되갚는 노력의 일환으로 한 일입니다." 조 동창은 나이가 들수록, 모교 이화여대가 자신에게 기독교의 기본 정신을 가르쳐 준데 대해 깊이 감사를 하게 된다고 말한다. "매일의 일상생활에서, 이화에서 받은 기독교 교육이 큰 영향을 미치는 점에 대해 가장 감사하고 있다"고 한다.

이번에 국제재단에 세운 김옥균/조영무장학기금이 이화의 재학생들에게 조금이라도 경제적으로 도움이 되어, 학생들이 걱정없이 학업에 열중할 수 있기를 바란다는 조영무 동창은 "미주에 사는 동창들이, 각자 할 수 있는 한 최선을 다해, 후배들이 미래를 꿈꾸며 정진하는 데에 도움이 되면 좋겠다"면서 동창들의 장학금 후원을 호소하였다. 그녀는 "기독교 정신을 펼치는 자랑스런 여성교육기관인 모교가 계속 발전할 수 있기를" 바란다. 


HWAJA LEE RHEE SCHOLARSHIP FUND

Hwaja Lee RheeAs the top graduate of Ewha Womans Unveristy Medical School in 1965, Dr. Hwaja Lee Rhee received a presidential gold medal.  She is a pathology specialist and worked at Cook County Hospital in Chicago for 25 years, working for public service, resident training, and etc.

Afterwards, she joined pathology group practice and worked at Victory Memorial Hospital and Vista Health System for 20 years until retired in 2012. Upon her retirement, she received Outstanding Service Award from Vista Health System.

Being a Ewha Special Scholarship student herself, she was able to successfully finish her studies at Ewha. She wanted to help financially with educating the brightest young minds of Ewha because she always felt grateful towards Ewha and wanted to support her HooBae - fellow juniors.

She said, "in the Ewha Campus, where the atmosphere of freedom was given to women, I was able to grow and dream, build everlasting friendships, and bond with my seniors and juniors during those six years. Even after half a century, these experiences still work as my motivation for life."

She wants to share her hope, which is "all alumnae will participate in fund-raisers and donate to the school wholeheartedly so that Ewha Womans University, aiming to be the best women's university in the world, can educate and produce the most talented and prominent women leaders."

이화자 박사는 1965년 이화여자대학교 의과대학 수석졸업생으로서 총장금메달을 수상하였다. 도미후 병리학전문의로서 시카고의 쿡카운티병원에서 25년, 그후 빅토리메모리얼병원과 비스타헬쓰시스템에서 20여년간 근무후 특별공로상을 받으며2012년에 은퇴하였다. 이 박사 자신도 이화시절 특대생장학금으로 공부하며 의대 교육을 성공적으로 마칠 수 있었기에, 항상 간직하고 있던 모교에 대한 깊은 감사의 마음으로 미력이나마 후배 양성에 도움이 되고자 국제재단에 장학기금을 세웠다. 그녀는 "여성들만의 자유로운 분위기와 아름다운 교정에서 구김살없이 젊음의 꿈을 키우던 이화 시절, 친구들과 6년간 쌓은 우정, 선후배간의 끈끈한 유대가 반세기가 흐른 지금의 삶에도 원동력이 되고 있다"고 말한다. 그래서 "이화가 세계 최고 수준의 여자대학을 지향하며 그에 상응하는 우수하고 능력있는 후배들을 양성할 수 있도록, 우리 이화의 동문들이 모교를 사랑하는 마음으로 장학기금 모금에 적극 동참하기를 바란다"고 밝힌다.  


SOUTHERN CALIFORNIA ALUMNAE SCHOLARSHIP FUND  & SOUTHERN CALIFORNIA ALUMNAE SUMMER SCHOOL SCHOLARSHIP FUND

Southern California Alumnae Scholarship Fund

Started in 1989 with $2,000, Southern California Alumnae Scholarship Fund reached the goal amount of $100,000 by end of 2005. Then, starting from 2007 and up to now, total scholarship amount of $66,500 was awarded from investment income of the principal amount, $100,000, in the name of Southern California Alumnae. Southern California Alumnae Association, with approximately 1,500 members, did not stop there and established another scholarship fund, named Southern California Alumnae Summer School Scholarship Fund. Established in November, 2015, this fund started with a principal amount of $102,161 and will have accumulated investment returns during 2016-2017 fiscal year. Starting from 2018, Southern California Alumnae Summer School Scholarship will be distributed for Ewha Co-Ed Summer School. While the first scholarship fund is to support current Ewha students, the second scholarship fund will be used to support students residing in U.S. that will be studying at Ewha Summer School. With 'Ewha' as an instrument for greater good, Southern California Alumnae Association's scholarship funds will provide hope and encouragement to the youth of South Korea and the U.S.

남가주동창회 장학기금은 지난 1989년 $2,000 로 시작되어 2005년, 목표액인 $100,000에 도달하였다. 이 원금 10만불로부터 얻은 투자 소득만으로 2007년부터 장학금이 지급되어 현재까지 남가주동창회 이름으로 지급된 장학금 총 액수는 $66,500 이다. 1,500여명의 동창회원을 자랑하는 남가주동창회는 이에 멈추지 않고, 또 다른 장학기금을 세웠다. 남가주동창회 국제하기대학 장학기금이 그것이다. 2015년 11월에 원금 $102,161로 세워진 이 기금은 2016년-2017회계년도 동안 그 투자수익을 누적, 2018년 여름부터 이화 국제하기대학의 장학금으로 지급될 예정에 있다. 첫번째 장학기금은 이화의 재학생들을 위한 것이고, 두번째 장학기금은 이화대학의 국제하기대학에 가서 공부할 미국 현지의 대학생들을 위한 장학금이다. '이화'를 매개로 펼쳐지는 남가주동창회의 장학사업은 한국과 미국의 젊은이들에게 희 망과 용기를 줄 것이다.

Fund a scholarship

EWHA University Logo